시인일지(190)

시인일지(190)

현우철

이제 안경알을 바꿀 때가 됐다
요즘 내가 여자 나이를 잘 알아 맞추지 못한다

화장 때문이었는지
조명 때문이었는지
의상 때문이었는지
성형 때문이었는지

도무지 여자 나이를 알아 맞추지 못하겠다
이제 안경알을 바꿀 때가 됐다

(2005. 8. 6)

※ 본 작품에 대한 모든 저작권은 현우철에게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.